사후관리 FLOW
쿼타북 시작하기
startup

쿼타북 시작하기

쿼타북이 처음인 스타트업에게 꼭 필요한 문서

1. 주주총회

모든 주식회사는 매년 1회 이상 정기주주총회를 진행해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. (상법 365조)
결산기 이후 3개월 이내에 주주총회를 열어야하는데, 보통 3월에 개최합니다.
(이는 대부분 12월말일 기준 결산이고, 이후 재무제표 정리 약 2개월, 소집 통지 2주가 소요되기 때문입니다.)

주주총회 개최일 2주 (10영업일) 전에 주총 안건을 미리 정리하여 소집 통지를 보내야 하는데요,
이 때 주주 별로 소집통지서, 참석장, 위임장, 서면결의서 서류들이 필요합니다.
(소집일까지 2주가 남지 않은 경우엔 기간단축동의서도 준비해야 합니다.)

쿼타북은 안건 별 템플릿 뿐만 아니라, 주총 문서 및 의결 후 의사록 자동 생성까지 제공해드립니다.
주총 준비는 쿼타북에서 간편하게 해결하세요!


2. 스톡옵션 발행

스톡옵션은 직원에게 발행하는데 왜 사후관리에 있을까요?
반드시 주주총회 결의를 거쳐야만 효력이 발생하기 때문입니다.
절차 미숙으로 스톡옵션 권한을 놓치는 경우가 많은데 정식 절차는 다음과 같습니다.

다수의 임직원 분들과 손쉽게 스톡옵션 계약을 맺고, 사후 관리 및 행사 과정을 보다 쉽게 관리하세요!
스톡옵션의 모든 것에 관한 브런치 글도 추천드립니다 :)

💡 [1번 주주총회]에서 안내드렸듯 옵션 부여에 관한 주총 또한 쿼타북에서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습니다!


3. 동의권 / 협의권

모든 투자계약서에는 '동의권/협의권' 조항이 들어있습니다.
조항에 해당되는 경영 사항을 결정하실 때 반드시 주주에게 알리고 동의를 받아야 합니다.

주주가 많아질수록 이를 모두 알리고 의결을 완료하는 것이 쉽지 않은데요,
쿼타북의 기능을 활용하시면 손쉽게 안건을 생성하고 이메일로 발송할 수 있습니다.

💡 계약서상 동의 및 협의를 받야아 하는 사안들을 모두 파악하고 계셔야 합니다.
    때론 주주별로 사안이 다르기 때문에 안건이 누락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!


4. 영업보고

투자계약서를 보면 사업, 재무 현황 등 의무적으로  보고해야하는 내용과 주기가 명시되어 있습니다. (계약서에서 꼭 확인하세요!)
초기 투자자들의 경우 월마다 보고를 요청하기도 하지만 (월별보고), 대부분의 경우 분기 및 반기 보고가 의무입니다.

투자자마다 영업보고 양식이 달라 여러 버전의 문서를 작성할 때도 많은데요,
쿼타북에서 영업보고를 작성하면 누구에게, 언제, 어떤 내용을 공유했는지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습니다.

사후 관리에 꼭 필요한 주요 기능들, 잘 살펴보셨나요?
더 궁금한 부분이 있다면, 화면 우측 하단의 채팅창으로 문의주세요~!!

스타트업과 VC가 서로 소통하며 함께 갈 수 있도록 쿼타북이 도와드리겠습니다.

본 문서가 도움이 되셨나요?